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추가커뮤니티  
기사제보광고·제휴문의  
= 커뮤니티 =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 기사제보
- 지식인코너
 
이재복 레슨
CoachingBadminton
[SBS 스포츠] 2016 코리아마스터즈 그랑프리골드
BWF 세계랭킹
(매주 목요일 발표)
YouTube영상
(김광배_레슨)
삼성전기 배드민턴단
 
 
배드민턴타임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제목 이분 여기 소속 기자인가요?
글쓴이 최준환 등록일 2016-11-19 14:12
첨부파일  

오늘 밀양시 배드민턴 경기장에 실업배드민턴 결승전 경기를 관람하러 갔습니다. 그런데 마지막 경기인 남복 결승전 마지막 경기를 보고 있는 중 사진과 같이 배드민턴 타임즈 옷을 입은 여자분이 갑자기 의자를 가져와 사진기 셔터를 누르더니 시야를 다 가려버리네요..

몇컷 찍다가 가겠지 생각했는데...
한참을 찍길래 안보이니 비켜 달라고 했습니다.
그러니 사진찍어야 되서 못비켜 준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언제까지 찍으실건가요?라고 물으니
계속 찍는다고하네요...
참 어이가 없었습니다...

좋은 자리에서 볼려고 1시간 전부터 와서 자리잡고 보고 있는데...
다른데 가서 보라고 하는 말이 맞나요?

그렇게 사진이 중요하셨다면 경기전에 와서 먼저 자리를 잡고 기다리셨으면 저희가 그 자리를 피해서 자리를 잡았겠죠..
근데 경기중에 들어와서 다른 자리로 가라니...
참 어이가 없었습니다.

최소한의 예의가 있는 사람이라면
먼저 사진찍기 전에 양해를 구하고 미안하다고 하고
자리를 양보 해달라고 하는 것이 사람으로서 도리 아닌가요?

한마디 양해도 구하지 않고 다른데 가서 보라는
그런 말은 어디서 나오는지 최순실보다 더 얼굴에 철판을 깔은게 아닌지 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저말고 뒷줄에 있는 분이 그만 찍으라고 하니까 다른 곳으로 가던 분...

양심의 가책을 느끼셨으면 좋겠고..
다른 곳에 가더라도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셨으면 좋겠습니다.
또한 배드민턴은 신사의 운동이라 생각합니다.
이곳 배드민턴 타임즈에서도 다시는 무례한 기자분이 없길 바랍니다.

정의가 무시되고 따돌림 받는 세상은 그 어떠한 가치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상입니다.
나도 한마디
 

 
 
 
최신뉴스    
[수디르만컵] 한국, 인도, 러시아와 B그룹 편..
세계배드민턴연맹 100만 달러 대회 4개로 늘려
제1회 김해시협회장기 대회 ‘신화클럽’ 종합우..
[스위스오픈] 단식 ‘린단·첸시아오신’ 남녀 우..
요넥스, 대한장애인배드민턴협회 후원사로 선..
[전영오픈] 남단 세계1위 ‘리총웨이’ 4번째 ..
[전영오픈] ‘장예나-이소희’ 9년 만에 여복 ..
[독일Jr오픈] 여복 ‘성아영-김민지’ 日꺾고 ..
[요넥스] 치맥 쏜다~ 3탄 이벤트 3달간 진행
[네덜란드Jr오픈] 성아영‘여복·혼복’ 2종목 ..
  이전보기 다음보기  
0801-03_서버대형2(왼쪽서비스구..
0801-02_서버대형1(오른쪽서비스..
0801-01_포메이션이란
0702-04_롱서비스_리시브_지도자..
0702-03_롱서비스_리시브(왼쪽서..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권리침해신고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배너달기 | 기사제보 | 전국17개시도·시군구배드민턴협회 | 관련사이트
경기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982-2 세민빌딩 701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아50154(2010.11.08) | 발행·편집인 장월옥 Tel. 031-246-3340